내무부 주/준주별 초청 쿼터 공개, 21-22년 회계년도 ‘주정부 후원 기술이민 비자’ 2만6830개 할당

65

190비자 1만4400개, 491비자 1만2430개

2021-22년 ‘주정부 후원 기술이민’ 초청 쿼터가 각 주/준주에 할당됐다.

각 주/준주 정부는 매년 주/준주 정부 후원 영주 기술이민(190비자)과 주/준주 정부 후원 지방 기술이민(491비자)의 비자 발급 할당량을 지정받는다.

190비자는 2년 이상 후원 주/준주에서 거주한다는 조건으로 하는 영주 비자다. 491비자는 인구 저밀도 지역(지방)에서 3년을 거주하고 호주에서 5년을 체류할 수 있는 임시 비자다.

내무부는 190비자 1만 4400개, 491비자 1만 2430개 등 총 2만 6830개의 주정부 기술이민 초청 쿼터를 다음과 같이 할당했다.

[빅토리아주]
빅토리아주는 190비자 3500개, 491비자 500개 등 총 4000개의 초청 쿼터가 배정됐다. 올해 빅토리아주는 주가 지정한 7개 목표 분야에 종사하고 있는 빅토리아주 거주 신청자에게 초점을 맞춘다. 이 7개 목표 분야는 보건, 의학 연구, 생명과학, 디지털, 농식품, 첨단 제조, 신에너지・배출량 감축・순환경제 등이다. 멜번의 사업지구, 즉 파크빌(Parkville), 풋스크레이(Footscray) 도크랜드(Docklands)의 기술자들에게 우선권이 부여된다.

[NSW]
NSW는 호주에서 가장 많은 7640장의 초청장을 보장받았다. 190비자는 4000장, 491비자는 3640장이다. 지난해에 할당됐던 초청장 수는 6350장이었다.

[퀸즐랜드주]
퀸즐랜드주는 지난해와 같은 2250개의 초청 쿼터를 받았다. 190비자 초청은 1000개, 491비자 초청은 1250개다. 이 주의 기술이민 프로그램은 7월 말 열기로 예정돼 있다.
 
[서호주]
서호주의 주정부 후원 기술이민 일반 항목(General Stream)과 졸업 항목(Graduate Stream)이 있다.
일반 항목은 ‘서호주 기술이민 직업군 리스트'(WASMOL) 부칙1과 부칙2로 나뉘며 주정부는 최근 이 직업군 리스트를 확대했다. 일반 항목  신청자는 현재 서호주에서 일하거나 거주하고 있지 않아도 신청할 수 있다. 서호주가 발급할 수 있는 초청 쿼터는 190비자 1100개와 491비자 340개다.

[남호주]
남호주는 NSW에 이어 두 번째로 많은 초청 쿼터가 할당됐다. 190비자 2600개, 491비자 2600개 등 총 5200개다. 남호주의 일반 기술이민 프로그램은 7월 20일에 열릴 예정이다.

[타즈마니아]
타즈마니아는 190비자 1100장, 491비자 2200장 등 3300장의 초청장을 받았다. 주정부는 아직 2021-22년 주정부 후원 비자 프로그램 일정을 확정하지 않았다

[노던 준주와 ACT]
노던 준주(NT)는 가장 적은 수의 초청쿼터를 연방정부로부터 건내받았다. 190비자, 491비자 각각 500개씩 총 1000개다.

ACT는 190비자 초청쿼터가 600개밖에 되지 않지만, 491비자 초정은 비교적 많은 1400개를 할당 받았다. 노던 준주와 ACT 모두 해외 신청자는 받지 않고 있다.

yklee@hanhodaily.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