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호주비자] 오늘 워홀러 비자 변경안 발표, 산불 피해지역 복구 작업시 세컨 비자 가능

672

“1년 고용 가능” 정부 비자 변경안 제시

호주 산불로 파괴된 피해 지역의 복구 작업을 위해 백팩커들이 투입될 수 있도록 하는 비자변경 방안이 도입되었습니다. 

채널 9뉴스는 17일(월) 발표된 호주 보고서를 통해 “이번 비자 변경안에 따라 워홀러들은 워킹 홀리데이 비자 연장 신청 시 산불 피해지역에서 봉사 활동이 포함될 예정이다. 워홀러들은 원하면 동일 고용주 아래  1년 이상 일할 수도 있다”고 보도했다.

워홀러에 대한 변경 비자안에 따르면 농부와 지역 비지니스를 지원하기 위한 재난 지역의 건설공사 합류는 정식 취업으로 간주된다.  

알란 터지 이민부 차관이 17일 발표내용은 아래와 같다.

채널 9에서 터지 차관은 “워홀러들은 댐과 철도 보수 뿐 아니라 집과 건물 철거, 청소 작업 등에 투입될 것”이라면서 “재건이 매우 중요한 시점이다. 산불 피해자들은 오늘부터 6개월 이상 워홀러들을 고용할 수 있어 매우 시의적절한 도움을 받을 수 있을 것이다. 많은 사업체들과 자선 단체들은 도울 인력이 많을수록 효과적인 만큼 워홀러들을 최대한 잘 활용하길 바란다”라고 밝혔다. 복구작업은 필요 부분 파악 등을 통해 지역마다 독립적으로 추진될 예정이다.

호주내무부에서는 최근 산불로 피해를 입은 지역의 재건을 돕기 위해 기존 워킹홀리데이 근무 조건 중 동일 고용주와 6개월 이상 일할 수 없다는 조건을 완화하여 1년까지 연장하고, 또한 2차(Second) 및 3차(Third) 비자를 신청할 수 있는 업종에 산불 피해 지역에서의 건설 관련 업무(주택 건설, 펜스 설치 등)도 포함한다고 한다. 다만, 건설업종은 기존 워킹홀리데이비자(subclass 417) 2차 또는 3차 비자 신청 조건에 포함되어 있던 것이나 비자를 신청 가능한 근무 지역에는 다소 차이가 있을 수 있다.

2차 또는 3차 비자를 신청하기 위해서는 정해진 지역(Regional Australia)에서 정해진 업종(specified work)에서 3개월(2차 비자) 또는 6개월(3차 비자) 이상 근무해야 한다.

산불 피해 지역은 아래 링크에서 확인이 가능합니다.

https://www.disasterassist.gov.au/Pages/home.aspx#

 

기존, 2차 또는 3차 비자 신청이 가능한 근무 지역

Regional Australia

For the purpose of a second or third Working Holiday (subclass 417) visa, regional Australia includes the areas in the following table.

​State/territory ​Postcode
Australian Capital Territory ​The Australian Capital Territory is not classified as part of regional Australia
​New South Wales ​2311 to 2312,    2328 to 2411,   2420 to 2490,   2536 to 2551,
2575 to 2594,    2618 to 2739,   2787 to 2899
Note: Excludes Sydney, Newcastle, the Central Coast and Wollongong
Norfolk Island ​All of Norfolk Island is classified as part of regional Australia
​Northern Territory ​All of Northern Territory is classified as part of regional Australia
​Queensland 4124 to 4125,   4133,   4211,   4270 to 4272,   4275,   4280,
4285,   4287,   4307 to 4499,   4510,   4512,   4515 to 4519,
4522 to 4899
Note: Excludes the Greater Brisbane area and the Gold Coast
​South Australia ​All of South Australia is classified as part of regional Australia
Tasmania

 

[9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