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년만에 골드코스트로 국제선 비행기 도착

98

마지막 해외 방문객들이 골드코스트에 방문한지 거의 2년이 지난 지금 국제선들이 골드코스트에 착륙하기 시작했다.
공항에서의 코로나 이전 운영으로의 복귀는 호주의 국경이 완전히 재개되기 일주일 전에 이루어졌다.
첫 비행기는 싱가포르에서 출발한  오전 7시 5분에 착륙했다.

국제 여행 수준이 예전으로 돌아가려면 시간이 걸릴 것이지만 싱가포르와 골드코스트 사이에 연결고리가 생긴 것은 좋은 일이라며 기대했다.

몇 주 후에 뉴질랜드와도 비행이 재개된다.
향후 몇 달 안에 일본, 한국, 그리고 다른 아시아 목적지로의 서비스를 재개하기를 희망하고 있다.

호주공항협회에 따르면 해외여행은 코로나 이전 수준의 15%에 불과하다.

9new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