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aris College Ministry (은혜 대학 사역)

567

호주 기독교 대학은 2021년부터 선교지역에 무료로 호주 학위를 수여하는 사역을 Charis College Ministry (은혜 대학 사역)의 이름으로 시작합니다. 2013년 처음으로 호주 기독교대학을 설립하면서 하나님께서 허락하신 비젼이며 소명인데, 이제 호주기독교 대학의 출범한지 6년 후 7년째부터 이 귀한 사역을 시작하게 하셨습니다.

필자는 중국, 필리핀, 미얀마, 몽골, 베트남, 태국 등의 선교지를 방문하면서 상담사역의 필요성을 절실히 느꼈습니다. 많은 가정들이 깨어지고, 관계가 깨어지고, 청소년들의 문제와 자녀 양육의 문제, 우울증과 도박과 중독의 문제등 너무 많은 문제들이 있지만 해결과 돌봄을 제공해줄 수 있는 전문기관의 절대적인 부족함을 볼 수 있었습니다.

2009년 중국 북경에서 GMS 소속의 중국 지역 선교사님들 모아서 함께 가정사역세미나를 개최하면서 필자가 주강사로 초대되어 간 적이 있었습니다. 그때 선교사님들이 상담사역의 필요성을 강조하면서 이제는 복음 전파만이 아니라 회복의 사역이 함께 이루어져야 한다고 모두들 동의했습니다. 복음으로 무장해도 이전의 가정으로 돌아가면 이전의 문제상태로 돌아가기에 가정의 회복이 함께 이루어져야 한다는 것이었습니다. 선교사님들 본인들이 먼저 교육을 받고 중국 현지인들에게도 교육할 수 있는 기회가 있으면 좋겠다고 했으나 호주의 대학에 소속되어서 사역하고 있는 저의 권한에서는 도울 수 있는 방법이 많이 없어서 많이 안타웠던 기억이 있습니다. 그 당시 중국인들을 위한 지하 신학교에서도 강의하면서 관심을 많이 가지던 신학생들의 모습이 아직도 선합니다.

또한 우즈백키스탄에서 사역하면서 중독센터 건립을 하면서 호주를 방문했던 한 선교사님이 기독교상담사역의 필요성을 이야기하면서 러시아로 상담 교육시스템을 만들면 아주 큰 영역인 동유럽 전체를 섬기는 상담을 통한 회복 선교 사역을 할 수 있다고 역설한 선교사님도 있었습니다. 몽골의 DTS 강의를 가서 가정사역에 대한 주제로 낮에는 DTS 강의로 학생들에게 그리고 저녁에는 현지인 목회자들을 모아 놓고 가정사역 강의를 했었던 적이 있었는 데 그 때도 마찬가지 였습니다.  그곳에서 상담사역의 필요성을 아주 절실히 느꼈습니다. 잠시 강의 중에 쉬는 시간에도 상담 요청이 줄을 이었고, 잠깐의 상담으로도 많은 도움을 받았다고 감사하는 많은 분들이 있었습니다.

이 사역은 전세계 각 선교지역에 상담교육에 헌신하고자 하는 선교사님들과 함께 협력해서 호주 정부가 인정하는 학위를 수여해야 하고 또한 호주 정부의 교육기관이요구하는 모든 요건을 만족시키는 질 높은 교육이 필요하기에 각 선교지의 언어로 번역하는 작업을 포함해서 많은 노력과 헌신이 필요한 영역입니다. 적어도 3-4년 정도의 준비하는 시간이 소요되어야 한 선교지역에 상담교육이 현지인들을 대상으로 시작할 수 있습니다. 이 사역에 동참하는 선교사님들에게 먼저 무료로 교육을 하고 호주 ASQA에서 인정하는 가르칠 수 있는 자격을 갖추도록 하고 각 선교지의 언어로 무료로 교육해서 먼저는 기독교 상담자들을 양성해서 고통 받고 있는 사람들을 회복시켜주고 복음이 함께 전파될 수 있는 기회를 가질 수 있기를 기대합니다. 이 사역을 위해서 기도로 섬겨주시는 분들이 많아지고 이 사역에 동참하고 헌신하는 분들이 더해지기를 기도합니다.

호주기독교대학(Australian College of Christianity)은 은혜가 풍성하신 하나님을 신뢰하며 우리의 능력과 힘이 아닌 하나님의 은혜가 사람들로는 상상할 수 없는 놀라운 일들을 선교지에서 만들어주시리라 믿고 믿음의 발걸음을 시작합니다.

Rev Dr. HUN KIM (김 훈)